위대한 예언자 무함마드의 생애-제16화(최종) -고별 순례와 무함마드가 남긴 위대한 정신 유산


대부분의 전승에서 서력 632년 6월 8일 아라비아 반도에서 가장 더운 날 무함마드는 찬물 한주전자를 가져오라 하여 손을 담그고 얼굴을 닦았다고 전합니다. 죽음의 고통이 점점 강해지자 하나님께 “제가 죽음의 고통을 극복할수 있도록 도와주소서”라고 기도 드리며 “지고하신 알라 하나님과 천국”이라고 중얼대는 소리를 들었다고 전합니다. 예언자는 아이샤의 무릎을 베고 지고하신 하나님의 곁으로 돌아가셨습니다. 예언자가 돌아가셨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사람들은 이 소식을 믿으려 하지 않았습니다. 아부바크르는 알라 하나님께 감사와 찬미를 드린 다음 다음과 같이 간략하게 말했습니다. “사람들이여 너희가 무함마드를 섬기고 있었다면 무함마드는 이미 죽었다는 사실을 알라. 하지만 너희가 알라 하나님을 섬기고 있었다면 알라 하나님은 살아계시고 결코 죽지 않는다는 사실을 알라”

위대한 예언자 무함마드의 생애-제16화(최종) -고별 순례와 무함마드가 남긴 위대한 정신 유산

85

대부분의 전승에서 서력 632년 6월 8일 아라비아 반도에서 가장 더운 날 무함마드는 찬물 한주전자를 가져오라 하여 손을 담그고 얼굴을 닦았다고 전합니다. 죽음의 고통이 점점 강해지자 하나님께 “제가 죽음의 고통을 극복할수 있도록 도와주소서”라고 기도 드리며 “지고하신 알라 하나님과 천국”이라고 중얼대는 소리를 들었다고 전합니다. 예언자는 아이샤의 무릎을 베고 지고하신 하나님의 곁으로 돌아가셨습니다. 예언자가 돌아가셨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사람들은 이 소식을 믿으려 하지 않았습니다. 아부바크르는 알라 하나님께 감사와 찬미를 드린 다음 다음과 같이 간략하게 말했습니다. “사람들이여 너희가 무함마드를 섬기고 있었다면 무함마드는 이미 죽었다는 사실을 알라. 하지만 너희가 알라 하나님을 섬기고 있었다면 알라 하나님은 살아계시고 결코 죽지 않는다는 사실을 알라”


동영상 자료 :



태그: